중구 앰버서더서울풀만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이상엽 전무, 정수헌 부사장, 황현식 사장, 최택진 부사장, 권용현 전무가 질의응답을 하고 있다. [사진 / 오훈 기자]
이상엽 전무, 정수헌 부사장, 황현식 사장, 최택진 부사장, 권용현 전무가 질의응답을 하고 있다. [사진 / 오훈 기자]

 

LG유플러스가 기자간담회를 가지고 있다. [사진 / 오훈 기자]
LG유플러스가 기자간담회를 가지고 있다. [사진 / 오훈 기자]
LG유플러스가 기자간담회를 가지고 있다. [사진 / 오훈 기자]
LG유플러스가 기자간담회를 가지고 있다. [사진 / 오훈 기자]

 

[시사포커스 / 오훈 기자] LG유플러스가 15일 오전 서울 중구 앰버서더서울풀만호텔 그랜드볼룸에서 플랫폼 사업으로의 전환을 통해 '유플러스 3.0(U+3.0)'을 선포하는 기자간담회를 열었다.

이 자리에는 황현식 사장을 비롯해 정수헌 부사장, 최택진 부사장, 권용현 전무, 이상엽 전무가 참석했다.

LG유플러스는 라이프스타일-놀이-성장케어 등 3대 신사업과 웹(WEB) 3.0으로 대표되는 미래기술을 '4대 플랫폼'으로 구성해 고객경험 혁신의 발판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시사포커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