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월 4일, 미니 2집 'THE SECOND STEP : CHAPTER TWO' 발표 예정

소속사 측은 21일 트레저 아사히, 준규, 윤재혁의 이미지를 순차적으로 공개했다 / ⓒYG엔터테인먼트
소속사 측은 21일 트레저 아사히, 준규, 윤재혁의 이미지를 순차적으로 공개했다 / ⓒYG엔터테인먼트

[시사포커스 / 이청원 기자] 트레저가 멤버별 개인 콘셉트 포스터를 연이어 공개하며 내달 컴백 열기를 끌어올렸다.

21일 소속사 측은 공식 블로그에 트레저 아사히, 준규, 윤재혁의 이미지를 순차적으로 게재하며 팬들의 기대감을 높였다.

이날 공개된 이미지 속 카디건 차림의 준규는 은은하게 빛나는 액세서리를 레이어드해 힙한 아우라를 뿜었고, 윤재혁은 화려한 패턴의 셔츠를 걸친 채 자신감 넘치는 눈빛을 선보였다. 

두 손을 겹쳐 손가락 깍지를 낀 아사히는 다부진 표정으로 정면을 응시해 남다른 카리스마를 발산했다.

지난 개인 포스터에 이어 이번에도 채도 높은 오렌지 컬러가 배경으로 활용됐다. 그 모습이 넘치는 열정과 에너지로 무대를 장악한 트레저 멤버들을 연상시키는 듯해 음악 팬들의 관심을 한층 키웠다.

한편 트레저는 내달 4일 미니 2집 'THE SECOND STEP : CHAPTER TWO'를 발표한다. 또 11월 12일과 13일 양일간 서울 올림픽공원 KSPO돔에서 콘서트를 개최하고 인기 질주에 불을 지핀다. 

이어 11월 26일부터 홋카이도 종합체육센터 홋카이키타에루에서 일본 아레나 투어의 포문을 연다. 데뷔 후 처음 일본에서 콘서트를 개최하는 K팝 아티스트로서 최대 규모인 21만 명 관객을 동원할 전망이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시사포커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