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 대응 기여‧지역사회 적극 교감‧시장 신뢰 강화 등 골자

하이트진로는 29일 서초동 사옥에서 ESG 경영 선포식을 진행했다. 앞줄 왼쪽 다섯 번째부터 순서대로 하이트진로 최경택 부사장, 하이트진로 김인규 대표, 유상원 ESG 위원장.ⓒ하이트진로
하이트진로는 29일 서초동 사옥에서 ESG 경영 선포식을 진행했다. 앞줄 왼쪽 다섯 번째부터 순서대로 하이트진로 최경택 부사장, 하이트진로 김인규 대표, 유상원 ESG 위원장.ⓒ하이트진로

[시사포커스 / 강민 기자] 하이트진로가 ESG 위원회를 발족하고 ESG경영 선포식을 개최했다. ESG경영 비전 확립 및 체계적 달성을 천명하는 자리다.

29일 하이트진로는 서초동 본사에서 ESG 경영 선포식을 열고 중장기 ESG 경영계획을 발표했다. 아울러 객관성, 전문성, 실행력을 두루 갖추기 위해 사외, 사내 이사로 혼합 구성한 ESG위원회를 구성했다. 위원회는 ESG 활동 전반과 비재무적 리스크 관리, 총괄, 의사결정을 도맡는다. 또 효과적 위원회 지원을 위해 실무단의 ESG 전담 조직을 운영해 추진력을 강화키로 했다.

하이트진로의 새로운 ESG 경영 비전은 100년 주류기업으로서 사명감과 소비자에 대한 책임을 담아 ‘모두가 꿈꾸는 건강한 내일을 빚습니다(We Brew Healthy Tomorrow)’로 정했다. 이를 위한 ESG 핵심 전략은 ‘환경친화 선도기업으로 도약(E)’, ‘이해관계자와 함께하는 성장(S)’, ‘지속가능 경영기반 구축(G)’이다. 기후 위기 대응에 기여하고 지역사회와 적극적으로 교감하며 시장의 신뢰를 강화하겠다는 것을 골자로 하고 있다.

김인규 하이트진로 대표는 “주류 기업 최초로 100년을 앞두고 있는 기업으로서 새로운 100년 대계를 준비해야하는 중요한 시기에 ESG 경영을 선포한 것은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한 의미 있는 선택”이라며 “이를 위해 체계적인 계획과 성실한 실천으로 100년 기업의 위상에 맞는 성과를 만들어 가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시사포커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